SK텔레콤, 버추얼 프로덕션 분야 기술 개발 및 사업 협력 3사 MOU 체결

  • 이메일 공유
  • 주소 복사
  • 밴드 공유
  • 네이버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유영상)이 대한민국 엑스온스튜디오(대표 장원익, XON Studios), 싱가포르 버추얼 프로덕션 전문회사 AUX Media(CEO Choong Chyi Kei, 중 즈이기)와 버추얼 프로덕션(Virtual Production) 기술 개발 및 사업 협력을 위한 3사 업무협약(MOU)을 17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AUX Media는 싱가포르 소재 버추얼 프로덕션 전문기업으로 4개의 자체 보유 스튜디오를 통해 마리나베이 연말 카운트다운 행사, 싱가포르 나이트 페스티벌 등 싱가포르를 대표하는 다양한 온오프라인 이벤트를 선보인 바 있다.

엑스온스튜디오는 모든 장르의 버추얼 프로덕션에 대한 전문기술 노하우와 운영 능력을 보유한 전문회사로, 미디어 업계로부터 해당 분야의 국내 선두 사업자로 평가받고 있다.

이번 3사 협약은 대한민국과 싱가포르 양국에서 쌓은 버추얼 프로덕션 분야 노하우를 상호 공유하고, 기술 제휴를 통한 시너지 창출을 목적으로 삼고 있다.

특히, AUX Media는 온오프라인 융합형 기업 이벤트 관련 다수의 콘텐츠 제작 노하우를, SKT와 엑스온스튜디오는 판교에 VFX ‘팀스튜디오’를 운영하고 있으며 차량주행신, 화보, 음악 등 다양한 분야의 콘텐츠 제작 노하우를 각각 갖고 있어 3사는 이번 MOU를 통해 콘텐츠 제작 기술력을 크게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우선 AUX Media 관계자들이 SKT와 엑스온스튜디오가 진행 중인 ‘버추얼 프로덕션 제작 교육’에 참석하며, 이후 SKT-엑스온스튜디오 관계자들도 AUX Media가 올해 중 새롭게 확장·오픈하는 스튜디오를 방문해 제작 노하우를 교육받을 예정이다. 버추얼 프로덕션 제작 교육은 영화진흥의원회가 제공하는 첨단영화제작교육과정의 일환으로 제공된다.

교육분야 교류와 함께 3사는 한국과 싱가포르, 아시아 지역의 버추얼 프로덕션 시장 동향에 대해서도 지속적으로 정보를 교환하기로 합의했다.

이 밖에도 SKT와 AUX Media, 엑스온스튜디오는 버추얼 프로덕션 기술 고도화를 위한 기술 제휴도 진행한다. 각 사가 보유하고 있는 기술을 상호 공유하고 이를 활용한 콘텐츠 공동 제작 및 글로벌 사업 확장을 위한 프로젝트를 함께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SKT는 버추얼 스튜디오에 AI 기술을 적용하는 ‘팀스튜디오의 AI스튜디오화’라는 목표에도 이번 MOU가 향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혁 SKT 미디어제휴 담당은 “3사는 콘텐츠 제작에 AI 기술을 접목하는 공동 프로젝트를 수행해 스튜디오의 AI 전환을 선도하게 될 것”이라며 “향후 각 국가의 AI스튜디오를 연결하여 글로벌 제작 시스템을 구축할 것”이라고 밝혔다.

장원익 엑스온스튜디오 대표는 “AUX Media, SKT와 함께 글로벌 아시아권 사업확장과 더불어 글로벌 버추얼 프로덕션 시장 진출을 위한 꾸준한 기술적, 사업적 교류를 이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증 즈이기 AUX Media 대표는 “이번 MOU를 통해 서로의 전문성을 공유하고 새로운 기술을 개발하는 등 지식과 경험을 확장할 수 있게 돼 매우 기쁘다”며 “두 나라 간 협력이 더욱 강화돼 향후 싱가포르와 한국의 버추얼 프로덕션 산업을 더욱 발전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언론연락처: SK텔레콤 PR실 전략PR팀 문진호 매니저 02-6100-3837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